<아시아뉴스통신>대전시립교향악단, ‘핀란드 전원속으로 공연
Name 교향악단
Date 19/04/25
File

대전시립교향악단은 오는 5월 16일 오후 7시 30분부터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마스터즈시리즈 5 '핀란드 전원 속으로 공연을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음악적 유연성과 강렬한 해석력으로 오페라와 오케스트라 부문에서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라몬 테바르의 객원지휘와 서정적인 표현력은 물론 인상적인 기교가 돋보이는 바이올리니스트 최예은이 대전시립교향악단과은 차가움 속의 따뜻함이 담긴 멜로디로 관객들에게 특별한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객원 지휘자의 라몬 테바르는 미국 오페라단 역사상 첫 스페인 감독으로 플로리다 그랜드 오페라단 상임지휘와 오페라 네이플스, 도미니카 공화국 뮤지컬 데 산토 도밍고 페스티벌, 플로리다 팜비치 심포니의 음악 감독을 맡으며 스페인 국왕 펠리페 6세로부터 국민훈장까지 수여 받았다. 
 
바이올린 협연자인 최예은은 바이올린 여제 안네 소피무터로부터 극찬을 받고 지난 2013년 유럽에서 차세대 바이올리니스트로 선정돼 신인상을 받았으며 유수의 악단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첫 무대로 베를리오즈가 해외 연주 시 항상 사용했을 만큼 좋아했던 축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로마의 사육제 서곡을 시작으로 관현악과 절묘한 조화를 이루며 강렬한 색채와 바이올린의 현란한 기교가 돋보이는 프로코피에프의 바이올린 협주곡 제1번 라장조가 연주된다. 
  

또 20세기 교향곡 중 최고의 걸작으로 칭송받는 곡으로 북유럽과 핀란드의 풍토를 강하게 묘사하고 무거운 관악의 색채와 개성적이면서도 심플한 민속 곡조 등을 잘 살린 작품 시벨리우스 교향곡 제2번 라장조가 연주된다.
 
대전시립교향악단 관계자는 “핀란드의 백야와 크리스탈 풍경을 음악으로 느낄 수 있는 흥미로운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35204)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대로 135 대전예술의전당 내   |    대표전화 : 042-270-8382~8   |   팩스번호 : 042-270-8399

Copyright 2018 All right reserved.

  • 교향악단 페이스북 바로가기
  • 교향악단 유튜브 채널 바로가기